본당달력
    (검색단어 붙여쓰기 필수) 노년을위한마음공부, 예수성심, 수도영성

최근본상품 0

    prev
    /
    next

    추천상품 0

      prev
      /
      next

      장바구니 0

        prev
        /
        next

        위시리스트 0

          prev
          /
          next

          북마크
          top
          상품코드 : 9788933107737
          페이스북 트위터 
          10%
          바오로딸 성인전2
          풍운의 성인 김대건(성인전2) / 바오로딸
          판매가 8,500원  할인내역
          할인내역

          구분 할인
          기본할인 850원
          7,650
          무이자할부
          무이자할부 카드안내 X
          3~12개월 5만원이상
          3~12개월 5만원이상
          3~12개월 5만원이상
          3~12개월 5만원이상
          3~12개월 5만원이상
          3~12개월 5만원이상
          3~12개월 5만원이상
          3~12개월 5만원이상
          적립금 229원
          배송 택배 3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
          상품정보
          전자상거래 상품정보 제공 고시
          도서명 풍운의 성인 김대건
          저자, 출판사 고정욱 / 바오로딸
          크기
          쪽수 132
          제품 구성 상세설명참조
          출간일 2005-10-15
          목차 또는 책소개 상세설명참조
          출판사 바오로딸
          고객평가 1건  ★★★★★ 5/5
          지은이 고정욱
          옮긴이 박지훈
          페이지 132
          출시일 2005-10-15
          기타 가격인상(20141002)
          수량
          총 상품금액 7,650
          상품설명 상품후기 (1) 상품문의 (0) 교환/반품/배송정보

          이 책은 김대건 신부에 관한 고증 자료와 전문가의 도움을 받아 사실을 바탕으로 한 성인의 삶에 상상력을 가미하여 재미와 감동을 더했다. 단순한 이야기 형태의 성인전에서 배경지식까지 습득할 수 있도록 인물 소개와 배경 지식 박스를 첨가하여 문학과 학습서의 성격을 겸비하였다.


          충청도 솔뫼의 작은 갯마을에서 태어난 재복(김대건 신부의 어렸을 때 이름)은 증조할아버지 때부터 천주교를 믿고 순교한 신심 깊은 집안에서 성장하며, 부모님의 신앙의 삶을 본받는다. 조정의 박해가 점점 심해지고, 이웃 사람들의 따가운 시선을 피해 간단한 가재 도구만 챙겨 교우들이 모여 사는 용인의 골배마실로 떠난다. 당시 조정에서는 천주교를 배척하고 박해해 신자들은 깊은 산 속에 들어가 신앙생활을 하며 외국 신부가 오기만을 기다린다. 재복이도 어른들 만큼이나 신부를 기다리던 어느 날 모방 신부를 모셔 오기에 이른다.


          모방 신부는 재복에게 세례를 주고, 신부의 물음에 또박또박 자신의 생각을 말하는 그의 총명함과 눈에 서려 있는 큰 세상에 대한 열망을 읽는다. 모방 신부는 재복에게 신부가 될 것을 권하고 재복이도 신부가 되기를 결심한다. 중국으로 원대한 꿈을 이루기 위해 떠난 재복은 마카오와 중국을 오가며 힘든 신학 공부를 마치며, 조선의 신앙을 크게 세우겠다는 뜻의 대건(大建)이라는 이름으로 바꾼다. 6년 뒤 부제가 꿈에도 그리던 조국에 들어가기 위한 설레임도 잠시, 다시 중국으로 돌아간다. 그가 다시 조국 땅을 밟은 것은 그로부터 3년 뒤인 1845년 유난히 눈이 많이 내리던 날이었다.


          조선에 들어온 그는 신학생 후보를 뽑아 가르치고 조선 순교자들에 대한 기록을 정리하고 선교사들을 위해 조선 지도를 그리며 주교님을 모셔 오기 위해 밤낮 애를 쓴다. 1845년 8월 17일 사제수품을 받아 조선의 최초의 신부가 된다. 조선으로 들어오는 길목이 삼엄하여 관문으로는 들어올 수 없다는 걸 안 김 신부는 뱃사람들을 구하고 작은 배 한 척 사서 서해를 건너 상해로 가서 주교님을 모셔 오는 데 성공한다. 두번째 항해에서 백령도 부근에서 중국 어부들에게 밀서를 전달하고 돌아오다가 포졸들에게 잡혀 순교하기에 이른다.




          1장 시체를 파내는 사람들
          2장 바닷가의 양반 자제
          3장 고향을 떠나며
          4장 신학생이 되어라
          5장 신학교 생활

          6장 마카오 시절
          7장 목숨 건 항해와 영광
          8장 조선으로
          9장 중국 배를 만나다
          10장 위대한 순교

          연보 김대건 신부님은 이렇게 사셨어요




          지은이: 고정욱 (안드레아)
          성균관대학교 국문과를 졸업하고 같은 대학원에서 문학박사 학위를 받았다. 문화일보 신춘문예에 단편소설이 당선되어 소설가가 되었고, 최근에는 아동문학에도 힘을 쏟아 「아주 특별한 우리 형」․「안내견 탄실이」․「괜찮아」․「네 손가락의 피아니스트」․「몽당연필이 된 마더 데레사」․「풍운의 성인 김대건」․「나의 수호성인은?」과 같은 책을 펴냈다. MBC 느낌표에 「가방 들어주는 아이」가 선정되기도 했다. 수원가톨릭대학에서 학생들을 가르치며 지금은 한국장애인연맹(DPI) 이사․장애인을 위한 새날도서관 관장․한국장애인인권포럼 대표로 장애인이 행복하게 살 수 있는 세상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화가: 박지훈
          1971년 부산에서 태어났고 추계예술대학교에서 동양화를 전공했으며, 2001년 출판미술협회에서 은상을 받았다. 어린이들을 위해 그림을 그릴때가 가장 행복하다는 선생님은 「어멍 어디 감수광」「고무신 기차」「똥떡」「나는 주워 온 아이이가 봐」「홀로 서서 가는 길」「밥데기 죽데기」「풍운의 성인 김대건」과 같은 많은 책에 그림을 그렸다.

          성 김대건 안드레아 / 성요셉
          1,500 원
          1,350 원
          이 빈 들에 당신의 영광이 / 바오로딸
          6,000 원
          5,400 원
          세 신학생 이야기 / 바오로딸
          12,000 원
          10,800 원
          26이여, 이륙하라 (김대건 신부의 위대한 항해) / 기쁜소식
          13,000 원
          11,700 원
          상품설명 상품후기 (1) 상품문의 (0) 교환/반품/배송정보



          상품설명 상품후기 (1) 상품문의 (0) 교환/반품/배송정보



          상품설명 상품후기 (1) 상품문의 (0) 교환/반품/배송정보


          군부대 우체국사서함 배송지로는 택배발송 불가합니다. (CJ대한통운 택배 수령이 가능한 주소로 주문해주세요.)

          이로 인한 반송시 왕복택배비 5,600원이 부과되오니 양해바랍니다.


          [출판사별 배송예상소요일]


          ◈ 분도출판사,왜관성물방,베네딕도 미디어,CCK성경 - 당일발송 (오후3시까지 입금확인건에 한해 당일출고 예정)

          ◈ 가톨릭출판사,바오로딸, 성바오로, 생활성서 - 당일 or 익일발송 (오전9시 이전까지 입금확인 되신 주문건에 한해 당일 출고예정, 오전9시이후주문은 익일출고예정)

          ◈ 한국천주교중앙협의회(CCK) - 성경은 당일출고 가능, 이외 항목은 2~3일 소요

          ◈ 이 외 기타출판사 - 2~5일후 발송

          ※ 입고가 늦는 출판사중 재고확보 도서는 당일 출고가능하나, 늦게 입고되는 도서와 함께 주문건은 늦게 입고되는 도서 기준날짜로 발송됩니다.


           ※ 30,000원 이상 구매하시면 무료배송입니다.

          구매 금액이 30,000원 이하일 경우 배송료(2,700원)를 부담하셔야 합니다.

           일부지역 도서산간/선박료 추가운임료 발생지역추가운임료를 별도로 고객님께서 부담해주셔야 합니다.
          ( 도서산간지역으로 타업체의뢰배송지역, 섬지역의 선박료,항공료 등은 무료배송 이외 추가적인 배송료입니다. 주문시 결제창에 추가운임 지역별 추가운임료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


           구매자 사정(단순변심)으로 교환이나 환불을 할 경우 반품배송비 2,900원(2019-0301인상) 혹은 왕복 배송료 5,600원은 구매자 부담이며, 상품에 이상이 있거나 잘못 배송이 된 경우 왕복 배송료는 저희 분도출판사 부담입니다.



          ▣ 반품/환불


          - 축복받은 성물 음반/DVD 등의 상품 비닐포장을 개봉한 경우에는 반품이 되지 않습니다. (단, 배송 중 파손이 되었을 경우에는 가능합니다.) 

          - 배송은 결제확인후 1일~4일이며,배송조회에서 배송현황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 공휴일,기타 휴무일에는 배송되지 않으며,온라인 송금을 하신 경우에는 입금확인 당일부터 배송기간에 포함합니 다. (천재지변에 의한 기간은 배송기간에서 제외 )

          - 온라인 결제로 결제를 하셨을 경우에는 입금확인 후 배송하며,카드결제로 하신 경우에는 분도출판사에서 확인하는 데로 배송을 합니다.

          - 상품은 주문일로 부터 3~4일 이내에 배달하는 것을 원칙적으로 하고 있으며, 도서지역은 3~10일정도 걸리며 발송유무를 확인시는 배송 확인 코너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이용안내     |     오시는길
          회사명 : (재)왜관성베네딕도수도원서울사무소 | 사업자등록번호 : 203-82-31715 [사업자정보확인]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장충단로 188 (장충동1가 54-1).분도빌딩
          통신판매업 신고 : 중구 제01276호 | 연락처 : 02-2266-7153 | FAX : 02-2271-3605 | 개인정보보호 책임자 : 김성찬
          대표자 : 박현동 | contact : friend@bundobook.co.kr for more information
          COPYRIGHT ⓒ 2001-2016
          (재)왜관성베네딕도수도원서울사무소 All Right Reserved.
          회원님의 소중한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비밀번호를 주기적으로 변경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현재 비밀번호
          신규 비밀번호
          신규 비밀번호 확인
          6~20자, 영문 대소문자 또는 숫자 특수문자 중 2가지 이상 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