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당달력
    (검색단어 붙여쓰기 필수) 노년을위한마음공부, 예수성심, 수도영성

최근본상품 0

    prev
    /
    next

    추천상품 0

      prev
      /
      next

      장바구니 0

        prev
        /
        next

        위시리스트 0

          prev
          /
          next

          북마크
          top
          상품코드 : 9788932117348
          페이스북 트위터 
          10%
          그리스도를 본받아
          준주성범(소)/개정3판 / 가톨릭출판사
          판매가 15,000원  할인내역
          할인내역

          구분 할인
          기본할인 1,500원
          13,500
          무이자할부
          무이자할부 카드안내 X
          3~12개월 5만원이상
          3~12개월 5만원이상
          3~12개월 5만원이상
          3~12개월 5만원이상
          3~12개월 5만원이상
          3~12개월 5만원이상
          3~12개월 5만원이상
          3~12개월 5만원이상
          적립금 405원
          배송 택배 3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
          상품정보
          전자상거래 상품정보 제공 고시
          도서명 준주성범(소)/개정3판
          저자, 출판사 토마스 아 켐피스 / 가톨릭출판사
          크기 11×15cm
          쪽수 464
          출간일 2020-10-18
          출판사 가톨릭출판사
          고객평가 0건  ★★★★★ 0/5
          지은이 토마스 아 켐피스
          옮긴이 윤을수
          출간일 2020-10-18
          페이지 464
          규격 11×15cm
          수량
          총 상품금액 13,500
          상품설명 상품후기 (0) 상품문의 (0) 교환/반품/배송정보

          포켓용 작은 사이즈입니다. (11cm×15cm) 사이즈 확인하시고 구매하세요.

          ===========================================================================


          성경 다음으로 가장 많이 읽힌 책!
          오백여 년간 전해 온 영성의 보고


          15세기 독일 수도자 토마스 아 켐피스가 쓴 《준주성범》은 출간된 이후 지금까지 그리스도교 신자뿐만 아니라 비신자들에게도 널리 읽혀 온 베스트셀러다. 이 책은 그동안 그리스도인의 이상을 가장 명확하고 간결하게 나타낸 영성 지도서라고 평가받아 왔다. 이 책은 총 4권의 큰 주제로 나뉘어 있으며, 각 권은 12~59장의 소주제들로 이루어져 있다. 이 소주제들은 ‘준주성범遵主聖範’이라는 제목처럼, 그리스도를 본받기 위해 일반 신자와 수도자가 지켜야 할 가장 중요한 규범들을 제시하는 방향으로 묶여 있다.


          바쁜 일상을 사는 현대의 그리스도인들은 신자로서의 의무를 소홀히 하고 영적으로 나태해지기 쉽다. 《준주성범》은 이런 그리스도인에게 하느님께로 돌아와 그분 안에서 사는 법을 온화한 스승처럼 자분자분 알려 준다. 다른 이들의 과실을 참아야 하는 이유와 방법, 마음의 자유를 얻기 위해 자신을 끊어 버리는 방법 등 인간이 지닌 모든 고뇌와 번민에 대해서 예수 그리스도께서 인간으로 사셨을 때 고뇌와 번민을 어떻게 극복하시고 인류에게 모범적인 길을 남기셨는지를 보여 주며 가르침을 주는 것이다.


          손안에 쏙 들어오면서도
          고급스러운 디자인으로 리커버한 《준주성범》


          이 책은 굳이 신자가 아니더라도 꼭 읽어야 할 책으로 널리 알려져 있다. 머릿속을 명쾌하게 해 주는 간단하지만 깊은 삶의 진리를 이 책을 통해 접할 수 있기 때문이다. 나태한 습관은 새로운 습관을 길들임으로써 버릴 수 있다는 것, 고통의 시기에는 자신을 새롭게 하고 다른 일을 하며 좋은 때를 기다릴 것 등, 삶을 풀어 가는 지혜와 교훈이 15세기 신학자의 입을 통해 생생하고 감동적으로 전달된다. 그래서 항상 옆에 두고 틈틈이 그 가르침을 묵상한다면 자신의 영적 성장에 큰 도움이 될 것이다.


          이번에 개정된 새로운 《준주성범》은 이렇게 옆에 두고 틈틈이 볼 수 있도록 손 안에 쏙 들어오는 판형과 내구성 좋은 표지로 되어 있다. 표지에는 금박을 넣었고 내지도 최대한 눈에 읽기 편하면서 품격 있는 디자인으로 구성하였다. 또한 현대를 사는 우리에게 꼭 필요한 영성을 전달해 주는 책이지만 15세기에 출간된 책이라서 현대인들이 이해하기가 어려울 수도 있다는 점을 고려하여 최대한 이해하기 쉬운 말투로 고쳤다.
          영적으로 성장하고 싶다고 바람이 있다면 꼭 이 책 《준주성범》을 사 볼 것을 권한다. 어떻게 살아야 할지, 어떤 결정을 내려야 해야 할지 내 안에서 그 답이 나올 수 있도록 이 책이 도와줄 것이다. 또한 다른 사람들에게 고급스러운 영성 서적을 선물하고 싶은 분들에게도 이 책을 권한다. 영성에 꼭 필요한 내용을 깊이 있게 묵상할 수 있도록 해 주기에 선물한 사람의 품격을 한층 높이 올려 줄 것이다.



          책 속에서


          가장 고상하고 유익한 지식은 자신을 참되게 알고 자신을 낮추는 데 있다. 자신에 대해서는 아무것도 생각하지 않고, 다른 사람에 대해서는 항상 좋고 고상한 것만을 생각하는 것이 곧 지혜며 완덕이다.                                         ― 20쪽, 제1권 정신생활에 유익한 훈계, 제2장  ‘자신을 겸손히 낮춤’ 중에서


          네가 소유하기에 부당한 것을 무엇 하러 보려 드는가? “세상은 지나가고 세상의 욕망도 지나간다.”(1요한2,17) 육체의 욕망으로 인해 우리는 이리저리 끌려다니지만, 그 시간이 지나고 보면 그와 같이 한 것이 네게 양심의 짐을 더하고 정신을 산란케 한 것밖에 무엇이 남는가? 즐거이 나갔던 것이 근심 중에 돌아오게 되고 저녁에 늦도록 즐겨 논 것이 새벽에 슬픔거리가 된다. 즉 육체의 모든 쾌락은 단맛으로 시작하지만 후회와 죽음으로 끝난다.
                                ― 73쪽, 제1권 정신생활에 유익한 훈계, 제20장 ‘고요함과 침묵을 사랑함’ 중에서


          그러므로 죽으나 사나 예수님께만 매달리며, 그분의 영광에 너를 의탁하라. 모든 것이 다 힘을 잃을 때 그분만은 너를 도우실 수 있다. 네가 사랑하는 분은 다른 것에 사로잡힌 사람을 받아들이지 않으실 것이다. 그분은 네 마음이 당신만을 향해 있기를 바라신다. …… 네가 예수님을 제쳐 두고 사람들한테 모든 신뢰를 둔다면 그것이 무엇이든 간에 완전한 실패임을 알게 될 것이다. 그러므로 바람에 흔들리는 갈대를 믿지도 말고 의탁하지도 마라.
          ― 129쪽, 제2권 내적 생활로 인도하는 훈계, 제7장 ‘예수님을 모든 것 위에 사랑함’ 중에서


          주님의 말씀 : 네가 나를 멀리 떠나 있다고 생각하는 때에도 나는 네 곁에 아주 가까이 있다. 네가 모든 일에 실패했다고 생각하는 그때가 실은 큰 공로를 세울 기회다. 바라는 대로 일이 진행되지 않는다 해서 결코 실패한 것이 아니다. 지금 느끼는 대로 판단해서는 안 된다. 또 어떤 어려움에 처해 있다고 해도, 그 원인이 무엇이든지 지나치게 그 어려움에 몰두하여 희망이 없는 것처럼 근심 걱정에 싸여 있지 말아야 한다.
             ― 272쪽, 제3권 내적 위로에 대하여, 제30장 ‘하느님께 도움을 구하고 은총이 올 때를 기다림’ 중에서


          제자의 말: 오! 언제쯤 이 모든 불행이 끝나겠습니까? 언제쯤 악습의 가련한 속박에서 벗어나겠습니까? 주님, 언제쯤 당신 한 분만을 생각하겠습니까? …… 언제쯤 당신 나라의 영광을 뵙겠습니까? 언제쯤 당신께서 제게 모든 것의 모든 것이 되시겠습니까? 오! 언제쯤 당신께서 사랑하시는 사람들을 생각하시어 영원으로부터 준비하신 당신 나라에 머물게 하시겠습니까? 저는 원수의 땅에서 귀양살이하며 가난하게 지내고 있으니, 여기는 날마다 전쟁이요, 불행이 가득합니다.     
                                  ― 326쪽, 제3권 내적 위로에 대하여, 제48장 ‘영원한 날과 현세의 곤궁’ 중에서


          예수님의 말씀 : 너의 사욕과 악습을 고치고, 모든 시련과 마귀의 꾐에 주의를 기울이고 대항할 힘을 더 얻으려면 은총의 샘으로, 하느님의 인자하심의 샘으로, 모든 선과 정결함의 샘으로 자주 찾아가야 할 것이다. 원수는 성체를 영하는 효과와 결실이 얼마나 큰 것인지를 알고 있으므로, 온갖 수단과 방법을 다하고 모든 기회를 이용하여 열심히 생활하는 신자들이 영성체를 못하도록 방해한다.              
                        ― 428쪽, 제4권 존엄한 성체 성사에 대하여 제10장 ‘영성체를 함부로 빼먹지 않음’ 중에서







          제1권 정신생활에 유익한 훈계


          제1장 세상의 헛된 것을 버리고 그리스도를 본받음 ·15
          제2장 자신을 겸손히 낮춤 ·18
          제3장 진리의 길을 따름 ·21
          제4장 슬기롭게 행동함 ·27
          제5장 성경을 읽음 ·28
          제6장 절제하지 않는 사욕을 극복함 ·30
          제7장 헛된 희망과 교만을 피함 ·31
          제8장 지나친 우정을 피함 ·34
          제9장 순명과 복종 ·35
          제10장 무익한 이야기를 피함 ·37
          제11장 성덕에의 열망과 평화를 구함 ·39
          제12장 역경의 이로움 ·42
          제13장 유혹에 맞섬 ·44
          제14장 경솔한 판단을 피함 ·50
          제15장 애덕으로 수행한 과업 ·52
          제16장 남의 과실을 참음 ·54
          제17장 수도 생활 ·57
          제18장 거룩한 교부들의 모범 ·59
          제19장 훌륭한 수도자의 수업 ·63
          제20장 고요함과 침묵을 사랑함 ·69
          제21장 절실한 통회심 ·75
          제22장 인간의 불행에 대한 성찰 ·79
          제23장 죽음에 대한 성찰 ·85
          제24장 심판과 죄의 벌 ·91
          제25장 우리의 생활을 개선하려는 열망 ·98


          제2권 내적 생활로 인도하는 훈계


          제1장 명상 - 내적 행동거지 ·109
          제2장 겸손 ·115
          제3장 사람 안에 있는 선함과 평화 ·117
          제4장 순결과 순박 ·120
          제5장 자신을 살핌 ·122
          제6장 어진 양심의 즐거움 ·125
          제7장 예수님을 모든 것 위에 사랑함 ·128
          제8장 예수님과 친밀히 지냄 ·131
          제9장 위로를 찾지 못할 때 ·135
          제10장 하느님의 은총에 대한 감사 ·142
          제11장 예수님의 십자가에 대한 사랑 ·147
          제12장 왕도인 거룩한 십자가 ·151


          제3권 내적 위로에 대하여


          제1장 충실한 영혼에게 이르시는 그리스도의 내적 말씀 ·167
          제2장 소리 없이 내적으로 말씀하시는 진리 ·168
          제3장 하느님의 말씀은 겸손을 다하여 들어야 함 ·171
          제4장 진실하고 겸손하게 하느님 대전에서 생활함 ·177
          제5장 천상적 사랑의 놀라운 효과 ·181
          제6장 사랑을 하는 사람을 시험함 ·187
          제7장 은총을 겸손으로 감춤 ·192
          제8장 하느님 앞에 자기를 천히 생각함 ·197
          제9장 모든 것의 최종 목적인 하느님 ·200
          제10장 세속을 떠나 하느님을 섬기는 기쁨 ·203
          제11장 마음의 원의를 조절함 ·207
          제12장 사욕과 싸우며 인내심을 키움 ·210
          제13장 예수 그리스도의 모범을 따라 겸손하게 순명함 ·213
          제14장 선행에 교만하지 않도록 하느님의 심판을 살핌 ·216
          제15장 좋아하는 모든 일에 취할 태도 ·219
          제16장 하느님께만 구할 참다운 위로 ·223
          제17장 모든 걱정을 하느님께 맡김 ·226
          제18장 그리스도의 표양을 따라 현세의 곤궁을 즐겨 참음 ·228
          제19장 모욕을 참음과 참된 인내의 증거 ·231
          제20장 나약함과 현세의 고역 ·234
          제21장 모든 선과 은혜를 초월하여 하느님 안에서 평안히 쉼 ·238
          제22장 하느님의 풍부한 은혜를 생각함 ·244
          제23장 평화를 얻는 데 필요한 네 가지 사항 ·249
          제24장 남의 생활을 부질없이 살피는 것을 피함 ·254
          제25장 마음의 평화를 보존하며 완덕에 나아가는 방법 ·256
          제26장 독서보다 겸손한 기도로 얻을 영혼의 자유 ·260
          제27장 최상선을 얻는 데 방해가 되는 사사로운 사랑 ·263
          제28장 비판하는 사람들의 말에 대하여 ·266
          제29장 고통을 당할 때 어떻게 하느님을 부르고 찬미할 것인가 ·268
          제30장 하느님께 도움을 구하고 은총이 올 때를 기다림 ·270
          제31장 조물주를 얻기 위하여 피조물을 하찮게 봄 ·275
          제32장 자신을 이기고 모든 탐욕을 끊음 ·279
          제33장 영혼의 불안, 우리의 최종 의향을 하느님께로 향하게 함 ·282
          제34장 사랑하는 사람은 모든 것에 하느님만을 맛들임 ·284
          제35장 현세에는 시련이 없을 수 없음 ·287
          제36장 사람들의 헛된 판단 ·290
          제37장 마음의 자유를 위해 자신을 완전히 끊어 버림 ·293
          제38장 주의하여 처신하고 위험 중에 하느님께 의탁함 ·296
          제39장 어떤 일에든 당황하지 않음 ·298
          제40장 사람에게는 선도 없고, 영광으로 삼을 것이 없음 ·299
          제41장 세상의 모든 허영을 멸시함 ·304
          제42장 평화를 사람에게 두지 않음 ·305
          제43장 세속적 헛된 지식 ·307
          제44장 바깥일에 마음을 두지 않음 ·310
          제45장 모든 사람을 다 믿을 수 없음 ·312
          제46장 비난을 당할 때 하느님께 의탁함 ·317
          제47장 영생을 얻기 위하여 모든 어려운 일을 감수함 ·321
          제48장 영원한 날과 현세의 곤궁 ·324
          제49장 영원한 생명을 위해 용맹히 싸우는 사람에게 허락된 행복 ·330
          제50장 위로가 없을 때 하느님께 의탁함 ·337
          제51장 위대한 일에 힘이 부족하면 작은 일에 전력함 ·344
          제52장 위로보다 벌 받는 것을 마땅하게 생각함 ·345
          제53장 세상에 맛들이는 사람에게는 하느님의 은총이 내리지 않음 ·349
          제54장 본성과 은총의 작용이 서로 다름 ·352
          제55장 본성의 부패와 은총의 효력 ·359
          제56장 자기를 끊고 십자가를 지고 그리스도를 따름 ·364
          제57장 과실이 있다고 낙심하지 않음 ·368
          제58장 심오한 문제와 하느님의 은밀한 판단을 탐구하지 않음 ·371
          제59장 하느님께만 모든 희망과 믿음을 둠 ·380


          제4권 존엄한 성체성사에 대하여


          영성체를 권함 ·387
          제1장 공경을 다하여 그리스도를 영함 ·388
          제2장 성체에 드러나는 하느님의 위대한 어지심과 사랑 ·398
          제3장 자주 영성체함은 매우 유익함 ·403
          제4장 신심으로 영성체하는 사람은 많은 축복을 받음 ·408
          제5장 성체성사의 고귀함과 사제의 지위 ·413
          제6장 영성체하기 전에 할 수업에 대한 질문 ·416
          제7장 자기 양심을 살피고 죄를 고치기로 결심함 ·417
          제8장 그리스도의 십자가 상 제사와 우리 자신을 하느님께 맡김 ·421
          제9장 자신을 하느님께 바치고 모든 이를 위해 기도함 ·423
          제10장 영성체를 함부로 빼먹지 않음 ·428
          제11장 신심을 기르려면 주님의 성체와 말씀이 필요함 ·433
          제12장 성체를 영하는 사람은 착실히 예비를 해야 함 ·440
          제13장 신심 있는 영혼은 그리스도와 결합하기를 원함 ·444
          제14장 신심 있는 사람들의 성체에 대한 열성 ·448
          제15장 신심의 은혜는 겸덕과 자기를 끊음으로 얻음 ·450
          제16장 곤궁함을 그리스도께 드러내어 은총을 구함 ·454
          제17장 그리스도의 성체를 영하려는 지극한 사랑과 간절한 원의 ·456
          제18장 성체성사를 호기심으로 연구하지 말고, 겸손하게 그리스도를 본받음 ·460





          지은이 : 토마스 아 켐피스(Thomas Kempis)
          독일의 사상가이자 종교 저술가이다. 독일 쾰른 부근 켐펜에서 출생했으며 13세에 네덜란드 데펜타의 학교로 진학했다. 학업 기간 동안 라데빈스의 집에 거주하며 그의 지도 아래 신학을 공부하고 경건하며 모범적인 삶을 살았다. 이후 1399년 아우구스티노회 수도원에 들어가 33세인 1413년에 사제품을 받았다. 1471년 이 수도원에서 92세의 나이로 선종할 때까지 후진 양성을 위한 지침서를 쓰는 등 신앙에 대한 설교와 저술 활동을 했다. 대표적인 저서로는 《준주성범》, 《그리스도의 생애에 관한 기도와 묵상》 등이 있다.



          옮긴이 : 윤을수 신부
          인보 성체 수녀회 창설자이다. 충남 예산군에서 출생하여 용산 예수성심신학교를 졸업하고 1932년 사제로 서품되었다. 서품 후부터 1938년까지 장호원(현 충북 감곡) 본당 보좌 신부로 지내며 《가톨릭 청년》지에 많은 글을 발표했다. 1938년 프랑스로 유학, 소르본 대학에서 가톨릭 사제로서는 처음으로 문학 박사 학위를 취득한 후, 1948년 귀국하여 교황청 전교회 한국 지부장, 성신대학(현 가톨릭대학교) 학장 등을 거쳐 1953년 인보회 한국 지부장으로 임명되었다. 이후 사회 복지 사업에 주력하며, 1957년 인보 성체 수녀회를 창설했다. 1964년 서울대교구 부주교를 역임했고 신병 치료차 도미했다가 1971년 지병으로 선종했다. 《준주성범》 번역, 《나한사전》 발간 등으로 가톨릭 학계에서 학문적 성과를 널리 인정받고 있다.


          윤문 : 박동호 신부
          서강대학교를 졸업한 후 가톨릭대학교에 입학, 1990년 2월 사제로 서품되었다. 사당동, 길동 성당 보좌 신부와 서울대교구 선교국 차장을 거쳐 4년간 미국에서 사목 신학을 공부했다. 귀국 후 평화신문 주간과 상계2동 성당 주임, 명동 성당 부주임, 신수동 성당 주임, 신정동 성당 주임을 거쳐 현재는 이문동 성당 주임 신부로 사목 중이다.


          준주성범(고전시리즈1)-가격인상 / 가톨릭출판사
          14,000 원
          12,600 원
          상품설명 상품후기 (0) 상품문의 (0) 교환/반품/배송정보



          상품설명 상품후기 (0) 상품문의 (0) 교환/반품/배송정보



          상품설명 상품후기 (0) 상품문의 (0) 교환/반품/배송정보


          군부대 우체국사서함 배송지로는 택배발송 불가합니다. (CJ대한통운 택배 수령이 가능한 주소로 주문해주세요.)

          이로 인한 반송시 왕복택배비 5,600원이 부과되오니 양해바랍니다.


          [출판사별 배송예상소요일]


          ◈ 분도출판사,왜관성물방,베네딕도 미디어,CCK성경 - 당일발송 (오후3시까지 입금확인건에 한해 당일출고 예정)

          ◈ 가톨릭출판사,바오로딸, 성바오로, 생활성서 - 당일 or 익일발송 (오전9시 이전까지 입금확인 되신 주문건에 한해 당일 출고예정, 오전9시이후주문은 익일출고예정)

          ◈ 한국천주교중앙협의회(CCK) - 성경은 당일출고 가능, 이외 항목은 2~3일 소요

          ◈ 이 외 기타출판사 - 2~5일후 발송

          ※ 입고가 늦는 출판사중 재고확보 도서는 당일 출고가능하나, 늦게 입고되는 도서와 함께 주문건은 늦게 입고되는 도서 기준날짜로 발송됩니다.


           ※ 30,000원 이상 구매하시면 무료배송입니다.

          구매 금액이 30,000원 이하일 경우 배송료(2,700원)를 부담하셔야 합니다.

           일부지역 도서산간/선박료 추가운임료 발생지역추가운임료를 별도로 고객님께서 부담해주셔야 합니다.
          ( 도서산간지역으로 타업체의뢰배송지역, 섬지역의 선박료,항공료 등은 무료배송 이외 추가적인 배송료입니다. 주문시 결제창에 추가운임 지역별 추가운임료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


           구매자 사정(단순변심)으로 교환이나 환불을 할 경우 반품배송비 2,900원(2019-0301인상) 혹은 왕복 배송료 5,600원은 구매자 부담이며, 상품에 이상이 있거나 잘못 배송이 된 경우 왕복 배송료는 저희 분도출판사 부담입니다.



          ▣ 반품/환불


          - 축복받은 성물 음반/DVD 등의 상품 비닐포장을 개봉한 경우에는 반품이 되지 않습니다. (단, 배송 중 파손이 되었을 경우에는 가능합니다.) 

          - 배송은 결제확인후 1일~4일이며,배송조회에서 배송현황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 공휴일,기타 휴무일에는 배송되지 않으며,온라인 송금을 하신 경우에는 입금확인 당일부터 배송기간에 포함합니 다. (천재지변에 의한 기간은 배송기간에서 제외 )

          - 온라인 결제로 결제를 하셨을 경우에는 입금확인 후 배송하며,카드결제로 하신 경우에는 분도출판사에서 확인하는 데로 배송을 합니다.

          - 상품은 주문일로 부터 3~4일 이내에 배달하는 것을 원칙적으로 하고 있으며, 도서지역은 3~10일정도 걸리며 발송유무를 확인시는 배송 확인 코너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이용안내     |     오시는길
          회사명 : (재)왜관성베네딕도수도원서울사무소 | 사업자등록번호 : 203-82-31715 [사업자정보확인]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장충단로 188 (장충동1가 54-1).분도빌딩
          통신판매업 신고 : 중구 제01276호 | 연락처 : 02-2266-7153 | FAX : 02-2271-3605 | 개인정보보호 책임자 : 김성찬
          대표자 : 박현동 | contact : friend@bundobook.co.kr for more information
          COPYRIGHT ⓒ 2001-2016
          (재)왜관성베네딕도수도원서울사무소 All Right Reserved.
          회원님의 소중한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비밀번호를 주기적으로 변경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현재 비밀번호
          신규 비밀번호
          신규 비밀번호 확인
          6~20자, 영문 대소문자 또는 숫자 특수문자 중 2가지 이상 조합